도란도란 수다

산다는게.

2021.04.06

산다는게 참 지지리 복도 없다. 미안하다. 눈물바람에 힘들지만.. 그래도 내가 만든 이 삶을 이겨내야지. 하며 힘내본다 웃고 있는 얼굴을 보니.. 내가 잘 살아도 되는건가 싶기도하고.. 오락가락 내 맘을 종잡을수가없네.. 오늘도 잘 버텨내보자..

3

공감되는 이야기라면 하트를 보내주세요~

댓글0

아직 댓글이 없습니다.
공감하는 이야기라면 댓글을 남겨주세요.

입력